News

News

한샘 ‘소비자중심경영 인증’ 획득
조회수23


 

종합 홈 인테리어 전문기업 (주)한샘(대표이사 강승수)이 공정거래위원회가 인증하고 한국소비자원이 운영하는 ‘소비자 중심경영(CCM)’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한샘은 지난 2010년, 2012년, 2015년, 2017년에 이어 지난해 총 5번째 인증을 받았다.

소비자 중심경영(CCM, Consumer Centered Management) 인증제도는 기업이 수행하는 모든 경영활동을 소비자 중심으로 구성하고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있는지를 2년마다 평가해 인증하는 제도다. 

1970년 부엌가구 회사로 사업을 시작한 한샘은 1997년 가정용 가구 부문으로 영역을 확장했고 최근에는 가구부터 건자재까지 한 번에 제안하는 한샘리하우스 패키지를 선보이며 고객 감동을 실현하고 있다.

지난해 4월에는 자사 프리미엄 부엌가구 ‘키친바흐(Kitchen Bach)’의 품질 보증 기간을 최대 10년으로 연장하고 부엌 무료 점검 서비스를 시작했다. 해당 서비스는 제품에 문제가 발생할 때 요청하는 사후서비스(A/S) 개념이 아닌 사전 서비스(B/S)로 운영되는 것이 특징이다. 제품 설치 6개월, 1년, 3년 후 총 3번 서비스 기사가 고객의 집에 방문해 후드와 쿡탑, 수전, 도어, 배수구 등을 점검한다.

한샘은 고객감동을 경영체계 구축을 경영방침으로 세워 자사 CS센터를 CEO(최고경영자) 직속기구로 두고 있다. 이곳에서는 카카오톡 전문 상담 서비스, 자가조치 영상 컨텐츠 제작 등 고객만족도를 극대화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 중이다.

이 밖에도 한샘은 가상현실(VR)기술을 활용한 3차원(3D) 상담프로그램 ‘홈플래너’를 운영해 고객들에게 편리한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전국 4만여 개의 아파트 평면도를 보유하고 있어 고객이 원하는 제품을 가상으로 미리 배치해보며 집 꾸밈의 시행착오를 줄일 수 있다.

 

 

▲ 한샘이 한국소비자원이 운영하는 ‘소비자 중심경영(CCM)’ 인증을 5번째 획득했다. 한샘디자인파크 용산점에서 고객이 전문영업사원에게 상담을 받고 있다.